정치/행정
은수미 성남시장, 1억9천 재산신고...3억2천 줄어
경기도의원 국중범,임채철,최세명의원 재산공개 해당
기사입력: 2018/09/28 [15:28]  최종편집: 성남데일리
성남데일리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6.13 지방선거에서 새롭게 당선된 은수미 성남시장의 재산이 종전신고액 5억1천5백여만원에서 3억2천3백여만원이 줄어둔 1억9천여만원으로 신고됐다.

은 시장은 본인 명의 세종시 아파트와 상대원동 아파트 전세(임차)권 등 4억1천만원, 예금 등 1억9천여만원, 개인 및 건물임대 채무 등 4억1천만원으로 총 1억9천여만원을 신고했다. 모(母)에 대해서는 독립생계유지로 고지거부했다.

종전 건물신고액 4억2천만원에서 금광동 사무실 전세(임차)권이 해지됨에 따라 1천만원이 줄었고, 종전 예금액 3억9천5백여만원에서도 2억여원이 줄었다. “청와대 퇴직 이후 별도의 소득이 없는 상태에서 생활비와 선거비용 등이 필요하여 재산감소”가 변동사유다.

종전 3억원이던 채무는 4억1천여만원으로 늘어났다. 개인채무가 2억9천 늘었으며, 건물임대채무가 1억8천만원 감소했다. 2억9천 채무증가 사유는 “선거비용 및 생활비로 사용하기 위한 채무발생”이며, 1억8천 채무감소 사유는 “사인간채무를 건물임대채무로 오기하여 감액” 조치한 것이다.

결과적으로 기존신고액 5억1천5백여만원에서 3억2천3백여만원이 준 1억9천2백여만원이 은수미 시장의 총재산이다.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 28일, 공직자윤리법 제10조 제1항의 규정에 따라 6.13 지방선거에서 새로 당선된 전국 선출직 공직자 670명의 재산등록사항을 공개했다.
 
한편,6.13 지방선거에서 새로 당선된 성남지역 경기도의원 3명의 재산도 28일 공개됐다.

국중범 의원(더불어민주당, 중앙동, 금광1,2동, 은행1,2동)은 부(父) 명의의 전남 담양과 전북 순창의 전, 답, 임야 1천5백여만원, 다세대주택 전세(임차)권과 연립주택 1억1천6백만원, 예금 5천1백여만원, 채권 3천만원, 채무 4천여만원으로 총 1억8천1백여만원을 신고했다.

임채철 의원(더불어민주당, 이매1,2동, 삼평동, 야탑1,2,3동)은 모(母) 명의 전북 익산 소재 대지 1천5백만원, 야탑동 아파트 등 12억8천여만원, 예금 등 2억7천8백여만원, 주식 2천6백여만원, 채무 12억여원, 세무법인출자금 7천3백만원으로 총 4억6천9백여만원을 신고했다.

최세명 의원(더불어민주당, 분당동, 수내3동, 정자2,3동, 구미동)은 부모 명의의 분당구 율동, 백현동, 서현동 등 소재 대지, 전, 답 41억7천여만원, 부(父) 명의의 복합건물, 상가, 오피스텔 등 20억여원, 예금 등 30억여원, 채무 41억여원, 법무법인출자금 5천만원으로 총 51억6천여만원을 신고했다.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 28일, 공직자윤리법 제10조 제1항의 규정에 따라 6.13 지방선거에서 새로 당선된 전국 선출직 공직자 670명의 재산등록사항을 공개했다.


성남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