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복지
분당제생병원 이비인후과 김광현 교수, 공로상 수상
제6차 아시아 두경부종양학회 학술대회...두경부암 분야 기여 업적 높게 평가 받아
기사입력: 2019/04/05 [11:00]  최종편집: 성남데일리
성남데일리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분당제생병원 이비인후과 김광현 교수가 지난 3월 27일 서울 잠실 롯데호텔월드에서 개최된 제6차 아시아 두경부종양학회 학술대회(6th CONGRESS OF ASIAN SOCIETY OF HEAD AND NECK ONCOLOGY, ASHNO)에서 그 동안 두경부암 분야에 기여한 업적을 높게 평가 받아 공로상(Life of achievement award)을 수상했다.     © 성남데일리


분당제생병원 이비인후과 김광현 교수가 지난 3월 27일 서울 잠실 롯데호텔월드에서 개최된 제6차 아시아 두경부종양학회 학술대회(6th CONGRESS OF ASIAN SOCIETY OF HEAD AND NECK ONCOLOGY, ASHNO)에서 그 동안 두경부암 분야에 기여한 업적을 높게 평가 받아 공로상(Life of achievement award)을 수상했다.

 

**두경부암 : 뇌와 안구에 발생하는 종양을 제외한, 얼굴, 코, 목, 입안, 후두, 인두, 침샘 및 갑상선의 악성종양.

 

김광현 교수는 대한민국 두경부암 치료법의 개척자이다. 또한 인두·후두암의 레이저 치료를 선도적으로 도입하였으며, 2010년 세계65개국이 참여한 국제두경부종양학회 학술대회를 유치하였다.


한편, 제6차 아시아 두경부종양학회 학술대회는 27개국에서 637명이 등록해 높은 관심과 참여를 보였다. 전체 연제 논문 수도 20개국에서 290편(국내 92편, 국외 198편)이 제출돼 역대 최고의 참여를 기록했다.


▶김광현 교수 약력
대한이비인후과학회장, 대한두경부종양학회장, 대한갑상선학회장, 제3차 국제두경부종양학회 학술대회장, 김영삼 대통령 이비인후과 주치의 역임
·

▲     © 성남데일리

 

 



성남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