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복지
성남제일새마을금고,노숙인 급식비500만원 후원
성남시 노숙인 쉼터이자 무료급식소 하대원동 안나의 집에 전달
기사입력: 2019/05/09 [08:34]  최종편집: 성남데일리
추용선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제일새마을금고 는 9일 오전 11시 성남시청 복지국장실에서 김중옥 성남제일새마을금고 이사장<사진 오른쪽>, 이희주 감사, 유균휘 전무, 김선배 성남시 복지국장 <사진 왼쪽>등이 참석한 가운데 ‘사랑나눔 후원금 전달식’을 가졌다.                                                                                                                                        © 성남데일리


성남제일새마을금고(수정구 산성동 소재)가 노숙인들의 급식비를 보태고 싶다며 9일 성남시에 500만원의 후원금을 냈다.

 

성남시는 이날 오전 11시 시청 복지국장실에서 김중옥 성남제일새마을금고 이사장, 이희주 감사, 유균휘 전무, 김선배 성남시 복지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사랑나눔 후원금 전달식’을 했다.

 

후원금은 노숙인 쉼터이자 무료급식소인 중원구 하대원동 안나의 집에 전달했다.

 

안나의 집을 찾아 끼니를 해결하는 노숙인은 하루 평균 550명(식비 하루 125만원 상당)이다. 급식소 운영비는 성남시가 지원하는 연 1억원 외에 나머지를 자부담으로 충당하고 있다.

 

▲ 성남제일새마을금고가 노숙인들의 급식비를 위해 9일 성남시에 500만원의 후원금을 냈다.    © 성남데일리

 

김중옥 성남제일새마을금고 이사장은 “힘들게 지내는 이웃을 위해 조금이나마 도움을 줄 수 있어서 뜻깊게 생각한다”면서 “앞으로도 나눔 활동을 꾸준히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성남제일새마을금고는 지난 2017년 성남시 저소득 아동 대상 디딤씨앗통장 사업과 지난해 노숙인 자활사업단 사업에 각각 500만원을 지정 기탁한바 있다.

 

한편, 성남제일새마을금고 색소폰 교실 회원과 임직원 100여 명은 오는 5월 11일 오전 11시 남한산성유원지 비둘기광장에서 ‘재능 기부 음악회’를 개최 하는 등 다양한 형태의 사랑 나눔 활동을 펼치고 있다.



성남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