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복지
경기도·경기관광공사, 평화누리길 벽화예술 공모전 개최
벽화예술 통해 경기도 최북단 도보여행길 명품화...8월 9일까지 공모전 온라인 접수 진행
기사입력: 2019/07/15 [12:19]  최종편집: 성남데일리
성남데일리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와 경기관광공사는 경기도 최북단 도보여행길인 평화누리길의 명품화를 위해 ‘평화누리길 벽화예술 공모전’을 개최한다.

 

이번 공모전은 평화누리길이 가지고 있는 평화, 생태 그리고 역사적 가치와 벽화예술을 접목시키기 위해 개최되었다. 도와 공사는 이를
 
벽화 예정 장소는 ▲파주시 반구정 산길 ▲파주시 오두산 옆 굴다리 ▲연천군 임진강해돋이펜션 담장, ▲김포시 염하강 철책길 ▲고양시 신평초소 5곳이다.

 

공모전에는 미술 관련 전공자 또는 3회 이상 벽화 제작 실적이 있는 개인이나 팀이면 참가 가능하며 평화누리길에 5개의 벽화작품을 선보이게 된다. 공모전 주제는 평화누리길 평화상생의 의미, 생태보전의 가치, 역사와 이야기 중 한 가지를 선택할 수 있다.


참가신청은 DMZ즐겨찾기 홈페이지(http://dmz.ggtour.or.kr/apply/index18.php)에서 8월 9일(금)까지 가능하다. 심사는 8월 중순 예정이며, 결과는 온라인 홈페이지에 게시하고 당선자에게 개별 통지한다. 문의사항은 홈페이지 게시판 또는 031-956-8313으로 연락하면 된다.

 

공사 관계자는 “평화와 안보, 아름다운 자연과 주민들의 이야기가 담긴 평화누리길에 어울리는 벽화가 그려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평화누리길 설명]

평화누리길은 경기도 DMZ 인근 4개 시·군(김포, 고양, 파주, 연천)을 잇는 총 189km의 도보여행길이다. 평화누리길은 한강하류와 임진강에 위치해 천혜의 자연경관과 더불어 수많은 동식물들의 보금자리이자, 문수산성, 반구정, 경순왕릉 등 반만년 역사 유적을 품고 있는 곳이다.



성남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