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성남세관, 이명구 서울본부세관장 방문 현장점검
현장의견 청취...코로나19 위기상황 조기 극복을 위해 관세행정 역량 집중할 것
기사입력: 2020/05/22 [16:36]  최종편집: 성남데일리
성남데일리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세관은 지난 20일 이명구 서울본부세관장이 방문해 현안 사항을 보고 받고 지역 마스크 제조업체를 찾아 현장의 의견을 청취했다.     © 성남데일리

 

성남세관은 지난 20일 이명구 서울본부세관장이 방문해 현안 사항을 보고 받고 지역 마스크 제조업체를 찾아 현장의 의견을 청취했다.

  

이날 이명구 서울본부세관장은 세관 근무여건 및 주요시설 안전실태를 점검하고 현장근무 직원의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소통의 시간을 가졌으며 코로나19의 복합적 위기상황 조기 극복을 위해 관세행정 역량을 집중해 줄 것을 강조했다.

 

 또한, 성남시 인근의 마스크 제조업체 아세아도㈜를 방문해 현장의 애로·건의사항을 청취하고 보건용 마스크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는 상황에서 마스크 원재료 조달 및 제품 수출 등에 대한 의견을 수렴했다.

 

 이명구 서울본부세관장은 “코로나19 여파로 수출입에 어려움을 겪는 우리 기업의 지원을 위해 수요자가 직접 체감할 수 있는 현장 중심의 적극행정을 추진하는 등 기업 지원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성남세관은 수도권 동남부에 있는 내륙지 세관으로, 수도권과 인접하고 교통여건이 좋아 육류 및 주류, 조제식품류 등 기초 소비재를 수입·통관하여 공급하는 수도권 물류기지 역할을 수행하고 있으며, 우리나라 수출 주력산업인 반도체 등 다양한 품목의 수출입 업체를 관할하고 있다.

성남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