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사회
세스코, 노사 3년 6개월만에 단체협약 체결
노사가 함께 회사발전과 노동자들의 권익보호 위해 함께하기로
기사입력: 2020/09/21 [09:25]  최종편집: 성남데일리
성남데일리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노총 전국노동평등노동조합(위원장)세스코지부(지부장 고영민)와 세스코(대표 전찬균)가 3년 6개월 만에 드디어 단체협약을 체결했다.     ©성남데일리

 

 한국노총 전국노동평등노동조합(위원장)세스코지부(지부장 고영민)와 세스코(대표 전찬균)가 3년 6개월 만에 드디어 단체협약을 체결했다.

 

  2017년 2월 노동조합 설립 후 조합 측은 세스코의 부당함에 대응하여 총파업과 고소고발 등

노사관계가 파국으로 치달았다. 노사 간 상당한 파열음을 겪으면서 해고자가 발생했고 부당전보 등으로 사측은 노동조합을 압박했었다.

 

세스코 노사는 서로가 상처를 많이 입었고 2019년 중앙노동위원회 조정중지 상태에서 기존의 노동조합(민주연합노동조합)에서 탈퇴한 후 한국노총 전국노동평등노동조합에 가입 후 문현군 위원장과 지부 교섭위원들이 함께 교섭을 진행해 나갔다.

 

성남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