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경기콘텐츠진흥원 신임 이사장 박무 시민채널 공동대표 임명
26일 행정 및 공공 정책 전문가...“문화 콘텐츠 산업 공공성에 기여하겠다” 밝혀
기사입력: 2020/11/27 [10:25]  최종편집: 성남데일리
성남데일리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6일 오후 경기도청 도지사 집무실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박무 경기도콘텐츠진흥원 이사장에게 임용장을 수여하고 기념촬영을 하였다.                                                                                                                © 성남데일리


경기도(이재명 지사)는 26일 경기콘텐츠진흥원 7대 이사장으로 박무(61) 시민채널 공동대표를 임명했다.

 

박 이사장은 숭실대 정보과학대학원을 졸업하고 시민채널 공동대표, 유한책임회사 쿡인페이퍼 대표, 정의당 예결산위원장 등을 역임한 행정 및 공공 정책 전문가이다.

 

박 이사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는 OTT 플랫폼의 소비 확산으로 콘텐츠 산업이 더욱 중요해졌다”라며 “사회 구성원 모두가 다양한 콘텐츠를 누릴 수 있도록 문화 콘텐츠 산업 공공성에 기여하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경기콘텐츠진흥원은 2001년 설립되어 게임, 영상, 음악 산업은 물론 VR/AR, MCN 등 4차 산업혁명에 따른 융복합 콘텐츠 분야까지 육성하고, 창업을 지원하는 경기도 콘텐츠 전문 공공기관이다.

성남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